Goolge_adsense_default_ad




Tesla의 자율주행 플랫폼 관련 새소식(?) 남자는 자동차!!


작년 10월에 테슬라의 모델 S, 모델 X 그리고 곧 출시될 예정인 모델 3의 자율주행 기능 구현을 위해 nVidia의 Drive PX2 AI 플랫폼이 사용될거라는 발표(링크)가 있었는데, 며칠 전에 Tesla Motor Club에 관련된 재미있는 자료가 올라와서 공유합니다. 

호기심 해결을 위해 동원된 Kaddy씨의 2016년 12월 출고된 테슬라 모델 S (출처 - 링크

Tesla 오너 중 한명인 Kaddy 씨가 자신의 테슬라 모델 S를 직접 뜯어(박수~!!!) 자율주행 기능을 구현하는 보드를 살펴봤는데, 테슬라 오너들 사이에서는 Drive PX 2의 두 가지 버전 중 어떤 제품이 사용되었는지 궁금증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nVidia의 드라이브 PX 2 는 아래와 같이 한개의 칩이 사용된 "AUTOCRUISE" 버전과 두개의 칩이 사용된 "AUTOCHAUFFER" 버전이 있습니다. 

두 가지 버전의 nVidia의 Drive PX 2 시스템 (출처 - 링크

아래는 사진은 보드를 뜯는 과정의 일부인데, 추후 시스템 업그레이드 등을 고려한 때문인지 보드는 상당히 접근이 용이한 장소에 부착되어 있습니다. 조수석 글로브 박스를 뜯어내면 보이는 에어 필터 상단의 은색 금속판 위로 보드가 위치하고 있습니다. 자동차에 탑재되는 칩 치고 방열판이 엄청 크게 달려 있는 점이 인상적인데 보다 많은 사진은 Tesla Motor Club의 원래 글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Tesla 모델 S에 탑재된 Drive PX 2 보드 (출처 - Tesla Motor Club)


아래는 보드를 완전히 뜯어낸 모습입니다. 오른쪽의 방열판 아래 있는 칩은 확실하지는 않지만 CPU로 추정되며 nVidia사의 칩은 별도의 보드에 부착되어 커넥터로 연결되는데 1개만 사용되었다고 합니다. 부착된 보드의 형상이 nVidia의 홈페이지에 공개된 것과 완전히 일치하지는 않아 Tesla에서 약간의 변경(customization)을 가했을 가능성도 이야기 되고있습니다. 제 생각으로는 nVidia의 홈페이지에 공개된 사진은 엔지니어링 샘플이고 보드의 형태는 각 자동차 제조사에 맞게 바꾸어 제공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Tesla 모델 S에 탑재된 Drive PX 2와 시스템 보드 (출처 - Tesla Motor Club)

Tesla Motor Club에서는 1개의 칩만 탑재된 AUTOCRUISE 버전이 탑재된 사실에 아쉬워 하는 분위기가 있습니다만 탑재된 보드의 위치와 연결상태를 보면 추후 보다 강력한 플랫폼이 개발되면 테슬라에서 업그레이드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것도 가능하지 않을까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2017년 GTC(GPU Tech. Conference)에서 도요타도 nVidia의 Drive PX 플랫폼을 채용할거란 발표가 있었는데 (관련 링크) 양산과 신기술 채용에서 각각 선두에 서 있는 두 회사와 파트너십을 맺은 걸 보니 자율주행 분야에서 nVidia의 영향력이 확대되는 느낌입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